“‘이거’ 놓치면 진짜 끝입니다!” 대운이 들어올 때 나타나는 강력한 7가지 신호

오늘은 10년에 한번 들어온다는 대운이 들어오는 징조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우리의 인생을 놓고 봤을 때 많이 오지 않는 운이니 이를 미리 알고 준비해야겠죠? 그렇다면 이러한 징조들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1. 내 주변 환경들이 바뀌기 시작한다.

자신이 원하는 원하지 않든 상관이 없습니다. 지금까지 잘 살다가 갑자기 ‘우리 집 인테리어를 새로 해야되겠어’, 아니면 ‘우리집 가구배치를 새로해야 되겠어’ 등과 같은 현상이 생깁니다.

이런 변화들이 대운이 들어온다라고 알리는 시점입니다.

2. 내 주변 인맥들이 바뀌기 시작한다.

지인, 아는 사람, 친구가 됐던, 대운이 들어올 때는 만남이 싫어지는 시점이 다가옵니다. 즉, 이들과의 만남이 ‘득’이 없는 쓸데 없는 만남이라는 생각이 점차 생겨납니다.

필요 이상의 시간 낭비를 하지 않으려고 하기에, 큰 의미 없는 담소를 나눴던 사람들이다 라고 한다면 이런 만남이 점점 줄어들기 시작합니다.

3. 얼굴색이 바뀐다.

대운이 들어오는 시점에는 내가 굳이 무엇을 하지 않아도 얼굴색이 환하게 바뀝니다. 아무것도 하지 않고 치장을 하지 않아도 얼굴색이 밝게 틔여, 긍정적인 기운을 불러옵니다.

주위에서 ‘요즘 밝아보인다’라는 말을 듣는 경우가 있다면, 허투루 듣지 말고 나의 운을 살펴보시길 바랍니다.

4. 기존의 내 생각이 바뀌기 시작한다.

기존에 내가 갖던 생각이 점차 바뀌기 시작합니다. 책을 보거나, 혹은 어떤 사람을 만나다가 본인 스스로 배움이 트이며 관점이 바뀌기 시작하는 것입니다.

평소 지니던 의견, 가치관 등 작은 변화 뿐만 아니라 정치, 종교와 같이 큰 생각이 바뀌는 경우도 있습니다. 주변에 이러한 변화를 겪은 뒤 성공한 사람이 없는지 한번 곰곰이 생각해보시길 바랍니다.

5. 긍정적인 생각을 하게 된다.

기존에 내가 부정적인 생각, 남의 탓을 종종 했었다면, 이제는 긍정적인 생각을 하게 됩니다. 이때, 긍정적인 생각은 내가 마음가짐으로 일부러 하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일어나며 이로 인해 점차 여유가 생겨나게 됩니다.

어떠한 일이 갑작스레 발생하여도 ‘괜찮아, 그럴 수 있지’라는 생각으로 바뀌며 몸과 마음, 그리고 말 또한 긍정적으로 흘러간다.

6. 작은 좋은 일들이 생긴다.

대운이 들어오기 전에는 문에다 노크를 하듯 사소한 좋은 일들이 하나 둘 생겨납니다. 이때, 좋은 일을 작다는 이유 만으로 대수롭지 않게 넘기는 분들이 종종 계십니다.

이는 대운이 오기 전 대운을 받을 준비가 됐는지 안됐는지 툭 찔러보는 현상이므로 작은 좋은 일을 굉장히 감사한 마음으로 받아 들여야 합니다.

7. 내가 부지런해지기 시작한다.

대운이 들어오는 마지막 징조는 내가 갑자기 부지런해지기 시작합니다. 평소 하지 않던 계획을 세우기 시작하거나 운동을 시작하는 것 등이 여기에 해당합니다. 부지런해 질 수 밖에 없는 행동들이 생겨나며 나 스스로가 바쁘게 변화하기 시작합니다.

이 게시물은 얼마나 유용했나요?

평가하려면 별을 클릭하세요!

평균 평점 0 / 5. 투표 수: 0

지금까지 투표가 없습니다! 이 게시물을 가장 먼저 평가하세요.

error: 우클릭 할 수 없습니다!!